TAXNET - 세무/회계 전문 재경비즈니스 포털 서비스

세무뉴스

뒤로가기 북마크

가+가-

이전 다음 목록
음성으로 듣기

허태수 GS회장 상반기 보수 53억6천만원…상여 40억7천만원

조세금융신문, 2022.08.16

 

(조세금융신문=구재회 기자) 허태수 GS그룹 회장이 올해 상반기에 53억6천500만원의 보수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16일 GS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허 회장은 상반기 급여로 12억9천200만원, 상여로 40억7천300만원을 받았다. 허 회장의 올해 상반기 보수는 작년 상반기의 16억3천만원보다 229.1% 올랐다.

 

GS에 따르면 집행임원 인사관리 규정에 따라 당기순이익 등의 계량 지표와 국내외 경제 및 경기 상황, 신사업 전략 수립 및 실행, 위기 대응 능력, ESG(환경·사회·지배구조)·인재육성 활동 등으로 구성된 비계량 지표 등의 지표에 따라 연간 급여의 0~200% 범위내에서 상여 지급이 가능하다.

 

GS는 "계량지표와 관련해 작년 주요 자회사별 당기순이익 등 경영성과를 고려했다"며 "비계량 지표와 관련해서는 어려운 경영 환경에서도 선제 대응과 미래성장 동력 발굴을 통해 사업 포트폴리오 개선과 질적인 성장이 가능하게 한 점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홍순기 GS사장은 상반기에 급여 5억4천800만원, 상여 15억4천100만원 등 20억8천9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itleLname

창닫기

MSG_LayerReset
제ㆍ개정이유 및 주요내용

창닫기

법령내용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