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XNET - 세무/회계 전문 재경비즈니스 포털 서비스

회계뉴스

뒤로가기 북마크

가+가-

이전 다음 목록

신임 공인회계사회장에 김영식 “회계개혁 정착 이루겠다”

조세금융신문, 2020.06.17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한국공인회계사회 회장에 김영식(63) 삼일회계법인 회장(사진)이 선출됐다.

 

한국공인회계사회는 17일 서울 서대문회관에서 열린 66회 정기총회를 열고 김영식 회장이 투표 참여자 1만1624명 중 4638표(39.9%)를 받아 45대 회계사회 회장에 선출됐다고 밝혔다.

 

임기는 2년이며, 연임이 가능하다.

 

2위는 채이배 전 민생당 의원으로 3800표(32.6%)의 지지를 받았다.

 

올해 투표는 회계사회 창설 후 최초로 전자투표로 진행됐으며, 총 유권자 1만7920명 중 1만1624명(64.9%)이 참여해 역대 최고급 투표율을 기록했다.

 

정민근 안진회계법인 부회장은 1340표, 최종만 신한회계법인 대표는 974표, 황인태 중앙대 교수는 872표를 받았다.

 

김영식 신임 회장은 “임기 내 가장 큰 임무는 회계개혁 법안이 잘 정착되도록 하는 것”이라며 “법 개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인들을 만나 오해를 풀겠다”고 말했다.

 

이어 “고객과의 상생, 회원 간의 상생, 감독당국과의 상생을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itleLname

창닫기

MSG_LayerReset
제ㆍ개정이유 및 주요내용

창닫기

법령내용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