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XNET - 세무/회계 전문 재경비즈니스 포털 서비스

회계뉴스

뒤로가기 북마크

가+가-

이전 다음 목록

금융위, ‘토스증권’ 설립 예비인가 의결

조세일보, 2020.03.18

R

금융위원회는 18일 정례회의를 열고 토스준비법인의 금융투자 중개업 예비인가를 의결했다고 밝혔다.

금융위는 자본시장법령상 인가요건에 대한 금융감독원의 심사결과를 바탕으로 토스준비법인이 자기자본, 사업계획의 타당성, 건전경영 요건 등을 충족한다고 판단했다.

토스준비법인은 자본금 250억원으로 바바리퍼블리카가 100% 소유하고 있다.

예비인가를 받은 토스준비법인은 6개월 내에 인적, 물적요건 등을 갖추어 본인가를 신청해야 한다. 본인가를 신청하면 금융당국의 심사가 1개월 이내 진행된다. 

본인가에서도 통과되면 6개월 이내에 영업을 개시할 수 있다.

토스준비법인은 먼저 본인가를 받은 다음 올해 하반기 중 영업을 시작하는 것이 목표로 알려졌다. 본인가 후 토스증권으로 상호를 변경할 예정이다.

토스증권은 오프라인 지점이 없는 모바일 전문 증권사로 출범할 방침이다. 국내주식 중개 서비스를 먼저 선보인 후 해외주식 중개·집합투자증권(펀드) 판매로 확장할 계획이다.
     

TitleLname

창닫기

MSG_LayerReset
제ㆍ개정이유 및 주요내용

창닫기

법령내용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