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국민연금에 대한 논쟁, 제대로 이해하자!

BY 택스넷   2018-11-21
조회 893 0
국민 개개인이 소득활동을 할 때 납부한 보험료를 기반으로
나이가 들거나, 갑작스러운 사고 혹은 질병으로 사망 또는 장애를 입어
소득활동이 중단된 경우 본인이나 유족에게 연금을 지급하여
기본생활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는 연금제도
정부가 직접 운영하는 공적 연금제도인 국민연금은 위와같이 좋은 취지로 만들어졌으나
현재는 이 제도가 지속될 수 있는지 여부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들만 이어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특히 제4차 재정재계산 결과 이후, 기금고갈시점이 앞당겨지며
국민연금의 근본적인 문제에 대한 우려가 더욱 더 높아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국민연금에 관한 주요 논쟁들은

1. 공무원 연금과의 차별성
2. 세대 간 형평성의 문제
3. 지급보장의 명문화
4. 주먹구구식 기금운용
5. 낮은 수익률


정도를 꼽을 수 있는데요.
그렇다면 위와 같은 부정적인 인식들이 생겨난 원인과
이 논쟁들에 대해 올바르게 이해하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첫 번째 부정적인 인식은 ″국민연금이 공무원 연금에 비해 보장수준이 열등하다″는 것입니다.
대부분의 국민들은 공무원연금과 국민연금을 비교하며 차별적인 것에 대해 지적합니다.
공무원연금은 안정적인 노후생활이 가능하나, 국민연금만으로는 안정적인 노후생활이 불가하다는 것을 이유로 말이죠.
그러나 이 두 연금의 노후소득 보장의 구조는 근본적으로 다르다는 것을 알아두어야 합니다.




두 번째는 ″국민연금이 세대 간 형평하지 않은 제도″라는 인식입니다.
국민연금 제도가 처음 도입됐을 때, 그 도입 당시의 세대에게 지나치게 관대하게 설정됐다는 것에서 비롯된 의견입니다.
결과적으로는 그 부담을 후세대들이 떠안기 때문에 형평성에 대한 논란이 제기된 것이죠.
초기 가입자들이 납부하는 보험료에 비해 지나치게 높은 급여로
국민연금 기금이 재정적으로 지속가능하지 않다는 것에서 시작된 우려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는, 접근하는 관점 자체를 다르기 때문에 이를 염두에 두어야 합니다.




세 번째는 ″지급보장에 대한 문구를 명시하지 않으면 국민연금을 지급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우려입니다.
이는 꾸준히 제기되어온 이슈이긴 하지만, 국민연금에 대한 신뢰도가 더욱 더 낮아지면서
이에 대한 우려가 더 크게 증가한 상황이기도 합니다.
연금급여를 받을 권리를 잃지 않는 것은 당연한 것이지만,
국민연금에 대한 신뢰상승을 위해서 정부의 노력도 필요한 상황인 것 같습니다.




마지막은 국민연금의 주먹구구식 기금운용과, 낮은 수익률에 대한 의견입니다.
이번 제4차 재정재계산의 여파로 기금운용에 대한 논란이 더욱 더 커진 상황에서,
국민들은 국민연금의 필요성과 지속여부에 대해서도 우려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국민연금에 관한 뉴스들은 근로자들이 이해하기엔 다소 복잡한 부분도 존재합니다.
사회보험의 측면이 아닌, 일반 저축과 금융상품으로 보여지는 부분들이 많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2003년 국민연금 폐지론이 돌던 때에 비하면 국민연금에 대한 신뢰도는 많이 상승한 편입니다.

여전히 많은 논란 속에서 그 존속성에 대해 언급되고 있는 상황이지만,
이러한 여론을 그대로 흘려보내지 않고 하루 빨리 개선점을 찾는 것이 적합한 해결책이 아닐까 싶습니다.


* 이 카드뉴스는 스페셜리포트의 ′국민연금 논쟁 제대로 이해하기′(정창률 교수)를 바탕으로 재구성 되었습니다.
[링크 바로가기 클릭]
최신 포스트

Tax Tour - 상속인이 지급받은 사망보험금의 과세 여부는?

BY 조현우   2019. 11. 25
방랑자 세무사의 열한 번째 여행지는 전라남도 담양군이다. 그는 대나무 숲 속을 거닐고 싶어서 죽녹원으로 갔다. 죽녹원에서 길고 곧게 뻗은 대나무 사이를 걷고 있으니 머리도 맑아지고 신비한 느낌도 들었다. 대나무 숲을 거닐다 벤치에 앉아서 대나무가 내뿜는 음이온과 산소를 들이마시면서 휴식을 취하던 그의 옆으로 아주머니 두 분이 앉으며 말을 걸었다.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던 중 그가 세무사임을 듣고 반색을 하며 말을 이어 나갔다...
조회 191, 댓글 0
2

노동청 근로감독관 사업장 조사 포인트 안내

BY 김소리   2019. 11. 18
그동안 노동청의 조사는 세무 조사에 비해 강하지 아니하였습니다. 그러나 노동 관련 홍보 및 교육 강화로 근로자의 노동관련 법령에 대한 인식은 강해진 만큼 노동청이나 국민 청원으로 법 위반 사실 인지 빈도가 높아졌습니다. 이에 따라 고용노동부에서는 정권이 변경되면서 그동안 다소 미약하였던 사업장 실태 조사를 강화하였습니다...
조회 269, 댓글 0
0

세금계산서를 실수로 잘못 발행했어요....어떻게 해야 하죠?

BY 김수종   2019. 11. 14
고민해 대리는 이제 매출 세금계산서의 발행과 매입 세금계산서의 수취 업무에 적응해서 고정거래처의 세금계산서 발행과 수취는 나름 자신이 생겼습니다. 아.... 그런데 어찌해야 할까요? 10월에 발행한 매출 세금계산서 중 기재사항을 입력하는 과정에서 오류로 인해 세금계산서 발행에 문제가 생겨 또 스트레스를 받고 있습니다...
조회 425, 댓글 0
2

총급여에 따라 포기해야 하는 소득ㆍ세액공제 항목?

BY 한성욱   2019. 11. 11
연말정산시 각종 소득ㆍ세액공제의 적용기준이 되는 소득은 '연봉'이 아닌 '총급여'이기 때문에 '나의 총급여가 얼마인가?' 확인하는 것이 연말정산에 있어 가장 중요한 항목이라 할 수 있습니다. '총급여'가 중요한 이유는 일부 소득ㆍ세액공제 항목은 총급여액이 일정 금액을 넘으면 공제 대상에서 제외되기 때문입니다. 총급여란? '연간 근로소득'에서 식대 10만원 등 '비과세소득'을 뺀 금액을 말하는 것인데, '연간 근로소득(연봉)'과 '총급여'는 비슷한 느낌이지만 다른 개념인 것입니다...
조회 741, 댓글 0
1

수출시장 희망이 보인다. 삼성 갤럭시 폴드폰 등

BY 홍익희   2019. 11. 07
미중 간 무역전쟁의 여파로 세계 경제가 몸살을 앓고 있다. 세계 경제의 성장률이 둔화되고 있는 것이다. 우리 경제도 이러한 현상에서 예외가 아니다. 활력이 심각하게 동반 둔화되고 있다. 국제통화기금(IMF)은 2019년 한국 경제성장률을 2.6%로 전망했으나 지난 2분기 경제성장률(잠정치)은 1.0%에 그쳤다. 이대로 가면 2% 성장도 힘들게 생겼다. 내년에는 더 힘들 것이라 한다. 장기불황 경고음이 울리고 있는 것이다...
조회 219, 댓글 0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