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임대료가 연체되면 세금계산서 발급도 어려운가요?

BY 택스넷   2018-11-14
조회 2040 2
임대료에 관련해서는 참 여러가지 분쟁들이 있는 것 같습니다.
최근 들어서는 끝없이 솟구치는 임대료에 힘들어하는 자영업자들의 사연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는데요.
아무래도 생계와 관련된 업종을 운영하기 때문에 더 많은 문제들이 발생하는 것 아닐까요?

그렇다면 오늘은 서울에서 자영업을 운영하고 있는 나세무 씨의 사연을 통해서
임대료에 관한 세무회계 처리 상식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임대료가 밀려도 세금계산서는 정상적으로 받는 것 아닌가?″라고 생각했었던 나세무 씨와는 달리,
임대인은 너무나도 단호하게 No!를 외쳐서 많이 당황하셨군요.
그렇다면 임대인 B씨의 말대로 정말 세금계산서가 임대료를 수령했다는 일종의 ′영수증′ 역할을 하는 것인지,
그리고 그 이유 때문에 세금계산서 발급이 어려운 것은 사실인지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사업자가 제15조 또는 제16조에 따른 재화 또는 용역의 공급시기(이하 "재화 또는 용역의 공급시기"라 한다)가
되기 전에 재화 또는 용역에 대한 대가의 전부 또는 일부를 받고,
그 받은 대가에 대하여 제32조에 따른 세금계산서 또는 제36조에 따른 영수증을 발급하면
그 세금계산서 등을 발급하는 때를 각각 그 재화 또는 용역의 공급시기로 본다. (부가가치세법 제17조)


우선 세금계산서를 발급받을 수 있는지 여부를 알아보기 전에,
세금계산서 발급시기에 대해 먼저 알아두는 것이 중요합니다.
보통 부가가치세법에서는 ′재화와 용역의 공급시기′가 동시에 세금계산서 발급시기가 되지만,
계속해서 공급되는 부동산 용역과 같은 경우에는 그 시기가 조금 다릅니다.
공급시기를 따로 정하기 애매하기 때문에,
이러한 경우에는 대가를 받기로 한 때를 공급시기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임대료를 언제 지급하기로 했는지 여부를 먼저 살펴봐야합니다.
예를들어, 나세무 씨의 경우에는 매달 말일에 임대료 지급을 약속했죠.
그렇기 때문에, 임대인은 임대료를 지급하기로 한 때에 세금계산서를 발급해야할 의무가 있습니다.

물론 임대료 지급여부와는 관계없이 발급해주어야 한다는 것!




*만약 임대인이 세금계산서 발급시기를 지키지 않는다거나, 세금계산서 발급을 거부한다면? 어찌보면 임대인에게는 조금 가혹하다고 느껴질 수도 있으나,
임차인이 얻는 피해가 더 크기 때문에 그것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만들었으니
임대인 분들은 꼭 정해진 기일 내에 세금계산서 발급을 해주셔야 합니다.




그리고 또, 집주인이 세금계산서 발급을 완전히 ′거부′하는 상황이라면
임차인이 역으로 세금계산서를 발행하는 위와 같은 제도도 있으니
이점도 꼭 참고해두셨다가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하시기 바랍니다!

* 이 포스트는 재경실무 : 임차료를 연체할 경우 세금계산서는?(이재룡 세무사)이라는 원고를 바탕으로 제작되었습니다.
[링크 바로가기 클릭]


최신 포스트

부가세 신고 전 확인! - 부가세 신고 체크리스트의 재구성

BY 김형래   2020. 07. 13
2020년 제1기 부가가치세 확정신고ㆍ납부기한은 2020년 7월 27일(월요일)까지입니다. OOO 기업에서 2020년 1기 확정 부가세 신고를 열심히 준비하고 있는 정OO 사원과 이에 대한 검토를 맡은 김OO 대리와의 대화를 통해 국세청에 제공하고 있는 매출·매입 체크리스트를 자연스럽게 익혀봅시다.
조회 14, 댓글 0
0

부가가치세 신고기간이지만 괜찮아,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해 적극적 세정지원있으니깐!

BY 택스넷   2020. 07. 10
부가세 신고기간이지만 괜찮아~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적극적 세정지원을 확인해보세요.
조회 19, 댓글 0
0

포스트 코로나 -‘손상차손’을 준비할 때

BY 김범석   2020. 07. 09
기업에서는 가뜩이나 살기 힘들어 죽겠는데 손실을 추가로 인식하라니 ‘엎친 데 덮친 격’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앞서 이야기한 대로 회계감사는 기업의 입장보다는 기업의 재무정보를 더 정확히 보고자 하는 다양한 이해관계자를 위한 것이므로 현재 기업이 처한 상황을 정확히 진단하고 재무정보로 관리하도록 하는 데 그 의의가 있다. 따라서 코로나 여파로 향후 긍정적인 수익 개선을 전망할 수 없다면 기존에 투자한 유·무형자산 손상차손을 회계감사인이 언급할 가능성이 높다.
조회 173, 댓글 0
21

2020 금융세제 선진화 방안 - 주식 양도차익 과세가 내포하고 있는 문제점

BY 오문성   2020. 07. 06
주식 양도차익 과세는 일반인에게는 전혀 실감하지 못했던 경제적 환경의 변화이다. 주식과 관련한 대부분의 거래형태는 소액주주가 주권상장법인의 주식을 증권시장을 통하여 거래하였기 때문이다. 상장주식 과세대상 대주주의 범위를 종목별 시가총액 25억원(2018년 3월31일 이전), 15억원(2018년 4월 이후), 10억원(2020년 4월 이후), 3억원(2021년 4월 이후)으로 점차 확대하고 2023년부터는 상장주식 양도차익에 대한 전면적인 과세가 예정되어 있어 납세자의 대응과 과세관청의 준비가 필요한 시기가 되었다.
조회 91, 댓글 0
21

금융세제 선진화 추진방향과 동학개미운동

BY 김동우   2020. 07. 03
지난 6월 25일 기획재정부에서는 『제8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를 통해 ‘금융세제 선진화 추진방향’을 논의했습니다. 이번 회의에서 가장 이슈가 된 내용은 그 동안 과세되지 않았던 소액개인투자자들의 상장주식에 투자소득에 대해 금융투자소득에 대한 분류과세제도를 도입한다는 것입니다. 이번 포스트에서는 먼저 ‘금융세제 선진화 추진방향’에 대한 내용을 간략히 살펴볼 것이며, 가상의 개인투자자 3인을 사례로 들어 그 세액효과를 분석해보고자 합니다.
조회 404, 댓글 0
22